[이데일리] ‘역발상 적중’ 외환위기 창업해 ‘승승장구’ 르호봇